자유게시판
토론방
노조에게바란다
비리고발센터
복지사업
설문조사
자유게시판
밀양시지부 정책과 관련없는 글 등은 강제로 삭제처리합니다.
동양대 최성해총장, 한국당의원 2명과 만난후 표창장 입장결정
이상해 / 2019-09-30 / 85

동양대 최성해총장, 한국당의원 2명과 만난후 표창장 입장결정"

 

최성해 동양대 총장이 조국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이 딸의 표창장 위조했다고 주장하기 전 서울에서 자유한국당 의원들을 만났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30일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은 최 총장의 지인 A씨·B씨와 인터뷰가 공개됐다. A씨·B씨는 최 총장과 40~50년 된 지인이자 동양대에 근무 중인 C씨를 만나 최근 대화를 나눴다.
 
A씨는 “우연히 (C씨와) 만났을 때 여쭤봤다. ‘학교가 요즘 힘들지 않나’ 그랬더니 거기에 대해 30~40분에 걸쳐 스스로 학교에 대해 이야기했다”고 말했다.
 
A씨에 따르면 최 총장은 동양대 표창장 사건과 관련해 8월 26일 학교 재단 이사회를 열고, 27일 서울에서 한국당 정치인과 기자를 만났다. 진행자 김어준씨는 녹취록에 등장하는 기자가 지역 대학 총장의 동생이라고 전했다.
 
공개된 녹취록을 그대로 옮기면 C씨는 “언론하고도 충분하게 접촉하고 터주기 전에 이게 이미 8월 26일날 낌새가 총장님이 이미 학교 재단 이사회를 열었다고.
정경심 교수 때문에 8월에. 8월 21일부터 다 준비하고 있었거든.
어떻게 갈 거냐. 갈림길에 서 있었다.
 
조국 편 잘못 들었다가는 한국당이 정권 잡으면 학교 문 닫아야 돼. 그렇지 않아요? 한국당이 놔두겠냐.
27일 바로 서울로 올라가서 OOO하고 XXX하고 전부 다 서울 오라 해서 서울에서 만났어요”라고 말했다.
 
방송 말미 A씨는 해당 녹취록에 또 다른 한국당 국회의원이 등장한다고 밝혔다.
김어준씨는 추후 취재를 통해 한국당 정치인 2명이 최성해 총장을 만났는지 밝히겠다고 전했다.
 
이 녹취록을 공개한 이유에 대해 A씨는
 “측근이라는 분이 이런 이야기를 시작해서 제가 우연치않게 녹음을 하게 된거다.
제일 궁금한게 과연 국회의원을 만났을까?
제가 물어보고 싶어서 제보를 하게 된 것”이라고 말했다.
[이데일리 김소정 기자] 
 
    이전글 다음글
/1000 Byte (한글500자)
작성자 비번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파일
43874 수꼴님들 감축드립니다!!! 김도민 10/15 105  
43872 시민나고 시의원 났지 시의원 나고 시민 났냐? 밀양시민 10/15 145  
43871 특정 시 의원을 지칭한 무례함의 극치 이철우 10/15 136  
43869 제발 좀 알아보고 말해라. [1] 동네사는 .. 10/14 271  
43865 조국 임명 반대 속셈과 검찰출신으론 검찰개혁 힘들다 민주국가 10/06 57  
43862 화성연쇄살인 버스안내양은 없었다. 호재영 10/02 87  
동양대 최성해총장, 한국당의원 2명과 만난후 표창장 입장결정 이상해 09/30 85  
43858 화성연쇄살인 사건 이춘재는 아니다. 오재영 09/28 130  
43854 우리는 현명하고 지혜로운 국민인가?? 김주사 09/20 89  
43864 우리는 현명하고 지혜로운 국민인가?? 피해자 10/03 68  
43852 ‘조국 사태’ 뒤 소모적 정쟁… 그 뒤엔 바뀌지 않은 친일파 세상 서울신문 09/17 89  
43850 일본자금 향응받고 내란선동한 신원식 내란간첩죄로 처벌해야한다 독립군 09/11 94  
43845 검찰 개혁 왜 해야 할까요 김선달 09/09 132  
43838 반 민족세력의 역겨운 망동을 바라보며!!! 각시탈 09/02 88  
43835 일본자금받고 유엔서 매국짓한 이연우와 이영훈 간첩죄 처벌하라 피해자아들 08/28 84  
43832 밀양 1등기업(?) 한국카본 [1] 투쟁 08/21 310  
43830 황교안 김진태 정미경 공안검사등 처벌과 뉴라이트를 간첩죄로 처벌하라 독립군 08/19 120  
43829 아베가 한국을 우습게 보는 이유!!! 무궁화 08/19 91  
43828 되풀이되는 역사, 돌릴 수 있는 근본은 하늘의 자비 대한인 08/18 71  
43824 태국과 스위스 애국심 배워야하는데 매국짓하는 한국당등 야당들 독립군 08/14 70  
첫페이지가기이전 페이지가 없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마지막페이지가기
              
Copyright (c) 전국공무원노동조합 경남지역본부 밀양시지부. all rights reserved.
경남 밀양시 밀양대로 2047 (교동 시청 노조사무실 4층) 우)627-701 TEL. 055-359-5460, 5460 FAX. 055-359-5461